'SurfaceProReview'에 해당하는 글 1건

New Surface Pro

6월 19일 한국에서 뉴 서피스 프로 예약판매를 시작한 날입니다. 과거 서피스는 눈길조차 가지 않았는데, 2016년 MS가  서피스 스튜디오가 발표하였는데, 이때 제 눈길을 끄는 디바이스가 있었습니다. 바로 서피스 다이얼이었습니다. 몇몇 국내 얼리분들이 서피스 다이얼을 서피스 프로와 연동해 보면서, 역시 서피스 다이얼2를 기대해야 한다는 결과에 잠시 잊고 살았습니다.

올해 초, 우연찮게(안봐야 했습니다...) 뉴 서피스 프로와 4096 단계의 감압센서가 있는 서피스 펜 출시 소식에 다시 호기심을 갖게 되었고... 그렇게 6월 19일 예판 시작일에 사고를 쳤습니다. 어느 동료의 말처럼, 합리적 사고, 할부로 결제를... ㅠ,.ㅠ;;

그리고 7월 13일. 이녀석에 이렇게 제 책상밑에 자리를 잡고 있네요. 바쁜 일을 좀 정리하고, 기대와 설렘으로 개봉을 해 봅니다.

samsung | SM-G935S | 1/20sec | F/1.7 | 4.2mm | ISO-250 | Flash did not fire

초기 예판자에게 함께 주는 Welcome Package과 i7 선착순 구매자에게 주는 서피스용 독, 그리고 추가 구매한 무난한 회색의 시그니처 타입커버 키보드가 저 조그만 박스에서 나왔습니다.

samsung | SM-G935S | 1/24sec | F/1.7 | 4.2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Welcome Package는 솔직히 사은품으로는 적잖은 실망입니다. 요샌 100만원짜리 핸드폰만 사도 20만원 이상의 사은품을 주는데... 200만원 가까이 하는 노트북에 사은품 금액이 10만원을 겨우 넘는다니...

samsung | SM-G935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7sec | F/1.7 | 0.00 EV | 4.2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7:07:13 17:46:14

Welcome Package는 후면 보호필름, 젠하이저 유선 인이어 이어폰, 슬림 USB3.0 허브, 그리고 사진에는 없지만 스파이더맨 영화 예매권 1장(2인) 이렇게 구성이 되어 있습니다.

제가 사심이 가득했던 것은 서피스 독입니다. 20만원이 넘기도 하지만, 선착순으로 주는 거라... (내가 서피스가 필요한 이유를 며칠동안 세뇌한 근본적인 이유라고 해야겠네요.. =_=)

samsung | SM-G935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4sec | F/1.7 | 0.00 EV | 4.2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7:07:13 17:49:20

그런데... 기존 제가 알고 있던 독과는 틀리네요. 크래들과 같은 거치기능은 없습니다(크래들 형태의 독은 더 비싸더군요.. 와.. O_O;;). 이거... 어댑터가 2개 생긴 듯한 이 느낌은 멀까요? =_=;;;

시그니처 커버 키보드는.... 있으면 유용하겠지만, 그 기분만 느끼기에는 너무 비싼 키보드 입니다. 아시다시피 12만원이 넘습니다. 첫 느낌은 괜찮았습니다. 키감도 그리 나쁘지 않고, 터치패드 감도도 괜찮습니다. 하지만 웬만한 기계식 키보드도 10만원 안쪽인데... 이거... 비싸다는 느낌을 계속 받습니다. 우리집은 어려서 부터 가난했었고... =_=;;

samsung | SM-G935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10sec | F/1.7 | 0.00 EV | 4.2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7:07:13 17:51:57

키보드 구매 후에 후회하는 또다른 이유는... 서피스 펜을 사용하려면 타블렛 모드로 사용해야 하고, 그러다 보면 키보드를 분리하거나, 뒤로 넘겨야 합니다. 뒤로 넘기는 경우에는 커버가 아닌 키보드가 손에 걸립니다. 이렇게 하면 망가질거 같아서 불안합니다. 펜을 사용할 경우에는 꼭 분리하는 것이 맞을 거 같습니다.

애증의 산물, 뉴 서피스 프로 본체입니다. 모니터 반사광이 장난 아니네요. 덕분에 사진찍기가 무척 어렵네요. 카메라 속에 제 얼굴을 보면서 깜짝 깜짝 놀랬네요.. =_=;;

samsung | SM-G935S | Normal program | Center-weighted average | 1/20sec | F/1.7 | 0.00 EV | 4.2mm | ISO-200 | Flash did not fire | 2017:07:13 19:09:15

얼마나 기다렸던가~~!!

그런데 이 녀석 첫대면 순간에는 식겁했습니다. 문제가 있는지 제품 검사를 하는 와중에 후면에 도색된 은색의 윈도우 로고가 듬성 듬성 벗겨져 있네요 ㅠ,.ㅠ; 순간 탄식.. 그리고 갑자기 열이 팍~~!! AS각인데 어떻게 해야 하나.. 환불 해 달랠까?? 순간 오만 생각이 떠오르네요. 하지만 다행히 포장 비닐에 약간의 오염과 우연찮게 위치가 같아서 생긴 단순 에피소드.. ^^

samsung | SM-G935S | 1/60sec | F/1.7 | 4.2mm | ISO-100 | Flash did not fire

어댑터를 연결하고, 키보드 장착 후, min dp 케이블로 모니터를 연결해서 잠시 서브모니터로 사용하고, 드뎌 마지막 개봉 사진을 찍었습니다.

samsung | SM-G935S | 1/40sec | F/1.7 | 4.2mm | ISO-160 | Flash did not fire

외관은 특별히 이상이 없음에 감사하고[양품 검사 방법], 몇가지 서피스 추천 프로그램도 설치했습니다.


뉴 서피스 프로에 대한 첫 느낌은....

1. 얍삽하게 잘 빠졌다. 가볍기도 하다.

2. 키보드도 괜찮다. 다만 악세사리 치고는 좀 비싸다...

3. mini dp 포트는 좀 빡빡하다. 되도록 독으로 연결하는 것을 추천한다.

4. 모니터가 강화유리인가??? 기스나면 끝장일거 같아 강화유리 커버를 주문했다.

5. 난 서피스 펜이 필요한데, 아직도 발매 전이다. 8월 27일 뉴스로는 9월 4일 예판 시작하고 9월 중순 부터 일반 판매가 시작된다고 하니... 예약 구매를 해야지~~

6. 펜이 없어서 그런지, 타블렛 사이즈로는 좀 불편한 느낌이 있다. 세로로 쥐기에는 좀 큰 느낌이 있다. 한손으로 쥐기에는 그리 가볍지 않은 무게. 장시간 사용시 손목, 팔에 무리가 갈 거 같음.

7. 역시 간지가 중요하다. 간지는 있어 보인다. 펜이 오면 더 간지가 있을래나???

일단 개봉기는 여기까지 마치고, 조만간 사용기를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그동안 몇번의 골때리는 일도 있어서... 마냥 좋은 내용을 적지는 못할 거 같네요. ㅎㅎ

신고

WRITTEN BY
비트센스
뷰파인더로 보는 프로그래머의 세상 페이스북 @bitsense 트위터 @picory 스카이프 picory MSN drawhalf@dreamwiz.com

받은 트랙백이 없고 , 댓글이 없습니다.
secret